주시 애틀 총 영사 워 싱턴 주 부 지사 면 담

서은지 주시애틀총영사는 5.11( 수 ) 올림피아 워싱턴 주청사 를 방문 Denny Heck 워싱턴 부지사와 면담 하고 한, 미 관계 전반 한, 워싱턴주 간 구체 협력 방안 , 워싱턴주 한인사회 지원 방안 및 고위인사 교류 및  지자체 협력 및 △ 한국어 제 2 외국어 채택 방안 대응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습니다

서 총영사는 한인 동포사회 를 위해 동포 사회 안전, 동포사회의 정치적 , 경제적 권리 신장 및 동포 사회 자긍심 고취를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하고 Heck 부지사의 각별한 관심을 요청하였습니다

우선 동포 사회 안전 관련 한인 커뮤니티의 안전 및 아시아 증오범죄 예방을 위 해 워싱턴주 차원에서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였고 부지사는 이는 워싱턴주의 관심사항으로서 각별히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서총영사는 동포사회의 정치적 경제적 권리 신장 관련 우선 한인단체 및 한인 비즈니스인들이 주정부 보조금 혜택 을 보다 수월하게 누릴 수 있도록 동 사안에 대한 공동 세미나 개최 등 관련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방안을 요청하였습니다 부지사는 보조금은 다양한 형태와 혜택이 있 으므로 관계 기관 등에 대한 정보를 공유할 것이 고 비즈니스 관련 보조금 등에 대해서는 공동 세미나 개최방안도 가능하며 이에 대해서는 구체사항을 협의해 나가자고 하였습니다

한편 서총영사는 동포사회의 자긍심 고취차원에서 주정부와 공동으로 주관하는 6.25 기념 행사 및 여타 한인단체들이 주최하는 행사에 워싱턴 주정부 고위인사가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 습니다 이에 대해 Heck 부지사는 금번 6.25 행사 등을 비롯하여 주정부 차원에서 고위 인사가 참석할 수 있도록 관심을 가질 것이며 한인 커뮤니티에 대한 지원 방안 등을 검토해 나가겠다고 했습니다

아울러 서 총영사 는 워싱턴주 공립학교내에서 한국어가 제 2 외국어로 채택될 수 있도록 부 지사의 특별한 관심을 촉구하는 한편 워싱턴주 중간 선거 동향 및 금년 하반기 한국 스타트업 센터 와의 비즈니스 포럼 개최 계획 , 워싱턴주 전라북도 지자체 교류협력 등 양측간 상호 관심사안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 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