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먹는 코로나 치료제’ 연말쯤 나온다..미국 3조원 투입 개발 시작

미국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 개발을 위한 지원을 강화한다.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미국 보건부는 먹는 약 형태의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한 지원책을 발표했다.

일단 미국 정부는 경구용 치료제 개발을 위해 30억달러 이상을 제약 업계에 지원한다. 앞서 미국은 코로나19 백신 개발 과정에서 180억달러를 투입해 관련 연구를 도운 바 있다.

아울러 미국 정부는 코로나19 치료제에 대해서도 임상 단계를 빠르게 진행키로 했다. 미국 정부의 계획대로라면 올해 안에 첫 경구용 치료제가 제품화될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현재 미 식품의약국(FDA)이 정식 승인한 코로나19 치료제는 렘데시비르뿐이다. 다만 렘데시비르는 정맥 내 주입 방식으로 투약하기에 환자들이 편하게 쓸 수 없다.

leave a reply

Reendex

Must see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