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FDA, 렘데시비르 코로나19 치료제로 승인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22일(이하 현지시간) 길리어드 사이언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항바이러스제인 렘데시비르를 코로나19 치료제로 승인했다.

렘데시비르는 최근 세계보건기구(WHO)에서 코로나19 치료에 별다른 도움이 되지 못한다는 평가를 받았지만 FDA는 이날 이를 치료제로 정식 승인했다.

CNBC에 따르면 FDA는 지난 5월 렘데시비르에 긴급사용승인을 해줬고, 이를 통해 병원에서 중증 입원환자들을 대상으로 다른 약품들과 함께 보조 치료제로 사용돼 왔다.

이때까지도 렘데시비르는 정식 승인을 받은 약품이 아니었다. 병원과 의사의 판단에 따라 치료 보조제로 활용할 수 있는 허가만을 받았을 뿐이었다.

길리어드는 이날 승인을 토대로 렘데시비르가 입원을 요하는 코로나19 환자들에게도 사용될 것이라고 밝혔다.
렘데시비르는 정식 승인을 받은 최초이자 지금껏 유일한 코로나19 치료제로 위치가 올라갔다.

대니얼 오데이 길리어드 최고경영자(CEO)는 성명에서 “코로나19 팬데믹이 시작된 이후 길리어드는 이 글로벌 보건위기 해법을 찾는데 도움이 되기 위해 쉼 없이 노력해 왔다”고 밝혔다.

한편 길리어드 주가는 장 마감 뒤 발표된 호재에 힘입어 이날 시간외 거래에서 2.28달러(3.76%) 급등한 62.95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leave a reply